즐겨찾기 추가 2020.11.23(월) 19:42
우리학교자랑
내친구 짱
우리선생님 짱
우리제자 짱

해남동초, 남초부 높이뛰기 부문 김한결 학생 우승

문체부장관기... 전국대회 체육과 우수선수 육성
맞춤형 진로지도로 전국대회 우승 거머줘
김한결(6학년)학생... 150cm 높이의 바를 넘어 우승

2020. 10.21(수) 19:56
해남동초등학교(교장 김천옥) 김한결(6학년) 학생이 경북예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제 41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시도대항육상경기대회’남자초등부 높이뛰기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박상웅기자/psw4488@naver.com
【해남=교육연합뉴스】박상웅 기자= 해남동초등학교(교장 김천옥) 김한결(6학년) 학생이 경북예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제 41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시도대항육상경기대회’남자초등부 높이뛰기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대회는 전국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대회이다.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국가대표 선수들과 유망주들이 출전하는 전국대회답게 올해도 초․중․고등부 1866명, 일반부 855명이 참가신청을 했다.

또한 시․도 대항의 성격을 띄고 있어 더욱 치열한 경기가 진행된다. 남자 100m 한국기록(10초07) 보유자 김국영(광주광역시청), 장대높이 뛰기 한국기록(5m 81)을 세우며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따낸 진민섭(여수시청), 남고부 유망주 비웨사 다니엘 가사마(원곡고)와 박원진(설악고) 등 국내 유명 육상선수들이 대거 출전한 올해 마지막 전국대회 경기라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에서도 해남동초 육상부는 아침훈련, 방과 후 훈련, 개별훈련을 통해 꾸준히 연습을 이어 나갔고 그 결과, 김지민(100m,200m), 김유림(100m,200m), 김감찬(400m), 최규명(400m), 홍서진(높이뛰기), 김한결(높이뛰기) 총 6명의 학생이 대회에 출전했다. 이 중 높이뛰기 부문에 출전한 김한결(6학년) 학생은 150cm 높이의 바를 넘어 우승을 차지했다.

김한결(6학년) 학생은 타고난 신체조건과 도약력을 가진 학생으로 정신력, 스스로 하려는 자세가 뛰어나 좋은 육상 선수로서의 자질을 골고루 갖췄다. 빠른 기량 향상으로 교내에서 일찌감치 높이뛰기 메달리스트로 점쳐졌다.

높이뛰기 부문 우승을 한 김한결(6학년) 학생은 “코로나로 많은 대회가 취소되고 이번이 첫 대회였는데 금메달을 따서 너무 놀랍고 기뻤어요, 나머지 친구들도 열심히 준비했는데 같이 입상하지 못해서 아쉬워요.”고 말했다.

해남동초 육상부를 지도하는 최민규(스포츠강사) 선생님은 “코로나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잘 따라와 준 육상부 아이들에게 고마움을 전합니다. 함께 훈련하는 과정에서 많은 고민과 힘듦이 있었지만 그것 또한 함께해 나간다는 마음에 즐겁게 임했습니다, 이런 마음이 좋은 결과까지 가져다 준 게 아닐까 생각됩니다.”고 덧붙였다.

해남동초의 다양한 체육프로그램 운영과 우수선수 육성 및 맞춤형 진로지도는 작년 전남체육중학교로 8명, 체육특기생(축구, 펜싱)으로 11명을 진학 시킨 것으로 증명되고 있다. 이러한 학교의 지원 아래 내년에도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본교 육상부는 오늘도 최민규, 곽선미 선생님의 지도아래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고 있다.



교육연합뉴스

주소·:(150-818)광주광역시 서구 화운로 156번길 20 등록번호: 광주 아 00155 등록일:2013년 10월 11일 발행·편집인:박상웅

교육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62-9115팩스 : 062-362-9116이메일 : psw4488@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

< 교육연합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